메인 컨텐츠로 건너뛰기

센로쿠야

지역 주민들과 연결될 수 있는 세련된 카페. 

사람의 따뜻함과 시대를 초월해 사랑받는 지역적인 풍미가 어우러지는 것이 이 카페의 매력입니다. 

센로쿠야는 게이큐 본선의 우메야시키역에서 우메모리 플랫폼 바로 코앞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2019년 4월 문을 열었고, 부동산 회사인 Area Management에서 운영하는 카페입니다.

이 심플하고 따뜻한 카페는 다양한 메뉴를 제공합니다. 매월 다른 수프와 특별메뉴 뿐만 아니라 다양한 음료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가족 나들이든, 노트북이 필요한 워커홀릭이든, 이 공간은 필요에 맞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엄선된 메뉴에서 특히 추천하는 것은 후쿠다야 오리지널 크림모나카와 홈메이드 레모네이드입니다.

후쿠다야 오리지널 크림 모나카

센로쿠야

후쿠다야 오리지널 크림모나카는 오랜 기간 동안 유서깊은 지역 제과점인 후쿠다야의 아이스크림 레시피와 기계로 만들어졌습니다. 센로쿠야는 이 맛있는 별미를 메뉴에 추가하게 되었습니다.  

이 모나카는 원래 후쿠다야점의 소유였습니다. 하지만, 후쿠다야가 폐점한다는 소식을 들은 센로쿠야의 직원들은 이 모나카의 맛을 보존하는것이 자신들의 책임이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들이 전통을 지키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모나카 와퍼안에 꽉찬 아이스크림은 양이 넘치지만 중독성있는 맛을 자랑합니다. 아이스크림은 부드럽고, 너무 달지 않아 입안을 상쾌하게 합니다 .

홈메이드 레모네이드

센로쿠야

크림 모나카 외에도 센로쿠야의 라인업에는 압도적으로 인기있는 수제 레몬에이드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레모네이드는 특별 정성이 필요합니다. 전국 각지에서 조달한 유기농 무농약 레몬의 껍질을 완전히 벗겨 만듭니다.  이러한 준비 과정때문에 이 레모네이드에는 쓴맛이 거의 없으며, 레몬의 자연적인 신맛과 달콤함을 더 많이 맛볼 수 있습니다. 어린시절의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을 것 입니다. 

센로쿠야

이 특별한 손질 레몬는 레모네이드에만 쓰이는 것은 아닙니다.  레몬의 부드러운 신맛을 담은 크림수프 카레, 일명 “일본산 레몬크림 치킨 카레” 또한 제공합니다. 슬라이스 레몬들이 담겨져 있는 이 특별한 요리는 보기에도 사랑스럽고 아주 맛있습니다.  

센로쿠야의 큰 매력은 푸짐한 음료메뉴 입니다. 인스타에 꼭 올리게 되는 “크림 소다”는 탄산에도 흔들리지 않는 맑은 단맛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곳의 커피는 수동 에스프레소 머신을 사용하며 주변 카페들의 커피와는 다른 커피맛을 선보입니다.

센로쿠야

센로쿠야는 다양한 고객들에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이 되고자 합니다. 그들은 공간과 공동체의가치를 소중히 여깁니다. 그들은 지역주민들과 직장인들이 그들의 직업과 집안에서 잠시라도 떠나 휴식을 가질 수 있기를 원합니다.  

센로쿠야는 다양한 사람들이 가고 싶어 하는 종류의 카페가 되고 싶어 합니다. 그들은 항상 가족 친화적인 분위기를 지향합니다. 편안한 대화를 즐기며, 다양한 고객들과 친해지고 싶어합니다. 이 따뜻하고 아늑한 분위기의 카페에 방문해 전통적이고 독특한 메뉴를 맛보세요.

더 알아보기

영업시간 11:00 ~ 18:00
휴무 월요일
오시는 길

게이힌-쿄코 선 우메야시키 역에서 약 1분 거리에 있습니다. (고가도로 밑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