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컨텐츠로 건너뛰기
카페 히다마리에서 바둑을 배우고 친구을 사겨보세요

카페 히다마리에서 바둑을 배우고 친구을 사겨보세요

가서 배우고 친구 사귀기

다음은 제가 카페 히다마리에 가기전 바둑에 관해 알고 있었던 것이다.

나는 십년 전에 대학에서 가와바타 야스나리 소설 「바둑의 명인)」를 읽었다. 그것은 바둑에 관한내용이였다. 책의 줄거리는 기억나지 않는다.

  • 할아버지는 TV에서 그것을 보곤했는데 별로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다.
  • 히카루노고라라는 만화가 있었는데 읽지 않았다.
  • 오델로(Othello)는 해본 적이 있다. 바둑이랑 비슷하지 않나?

하지만 결국엔 별로 그렇지도 않았다. 나는 바둑이 무엇인지, 도대체 어떻게 하는건지 전혀 알지 못했다. 그러한 이유로 카페 히다마리는 나에게 완벽한 장소였다.

지난 2017년 5월 문을 연 카페 히다마리는 이케가미 선의 나가하라 역에서 불과 1분 거리에 있는 집 같은 동네의 밝고 통풍이 잘 되는 공간이다. 2 층 카페는 창문이 단단한 벽으로되어 있고, 가마솥으로 덮힌 가벼운 나무 테이블이 있다. 맞춤형 바둑판에 테이블에 매끄럽고 묵직한 검고 하얀 돌을 정성껏 올려놓고 깊은 집중력으로 짝을 이룬 카페 손님들이 여유롭게 커피를 홀짝이며 책을 읽는다. 이것은 노다 마유노가 바둑에 신선한 재능를 가져오려는 의도로 카페 히다마리를 세웠다.

카페는 새로 생겼지만, 주인 노다는 그녀의 가족 중 3대째 바둑 사업을 하고 있다. 할아버지는 바둑 게임 룸을 운영했고, 어렸을때 그녀는 그 공간을 걸어 다녔다. 그러나 그녀는 바둑 부문이 특히 여성과 아이들에게 환영받는다고는 결코 느끼지 못했다. 방은 어둡고, 닫혀있고, 연기가 자욱하곤 했었다. 그녀의 할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노다와 그녀의 어머니는 바둑의 복잡함을 배우고 사업을 물려받기 위해 그들 자신에게 책임을 떠맡았다. 그리고 작년 5월, 그녀는 오래된 바둑 방을 새로운 공간으로 옮겼다.

노다는 여성, 어린이, 학생, 심지어 일본어를 할줄 아는 사람들까지도 이용할 수있는 장소를 만들고 싶다고 설명한다. 그리고 이제, 많은 고객들이 바둑 초보자들이라고 말한다. 물론 그녀의 옛 고객중 많은 사람들이 그녀와 함께 왔다. 결국, 게임 룸은 생각보다 덜 일반적이다. 공식 정보가 없지만, 도쿄 지역에는 게임룸 목록이 있다. "목록에 115개의 클럽을 내가 다 전화해봤는데, 그 중 52개는 이미 문을 닫았습니다." 그래서 약 60개의 클럽이 남아있지만, 카페 히다마리 같은 곳은 없다고 주장한다.

이제 경험 많은 선수들이 초보자들과 어울린다. “여기에서 사람들과 빠르게 친해질 수 있다. 보통 카페에서 누군가에게 다가가서 "성함이 어떻게 되세요? 뭐하세요?"라고 하면 당연히 이상하게 여기죠. 하지만 여기선 그렇지 않습니다" 그녀의 가장 나이 많은 고객은 93세이고, 가장 어린 고객은 단 3살이라고 한다.

그리고 저처럼, 고대 전략의 놀이 바둑을 어떻게 하는지 전혀 모르신다면, 직원이나 지역 주민들이 기꺼이 설명해 드릴꺼다. 노다는 나와 함께 초보자용 보드에 앉아 에티켓과 게임 플레이의 기본 규칙을 가르쳐 주었다. "요로시쿠 오네가이시마스"라고 한 후 내가 상대한테 허리를 굽히며 인사를 하니, 상대가 내 돌을 바둑판 위에 얹고, 내 영토를 점령하려고 애썼다.
 

"바둑은 전통문화 놀이, 손과의 대화입니다."노다는 말했다. 경험 많은 선수는 종종 4 ~ 5 시간 동안 여기 앉아서 여러 경기를 한다. 그리고 매 시즌 정규 초보자용 살롱, 큰 경기 밤 및 토너먼트가 있다.

“이곳에 오는 사람들은 이웃 사람들과 연결될 수 있으며 사람들은 카페에 와서 카페를 사용할 수도 있다. 전기 콘센트와 Wi-fi가 있고 어떤 사람들은 본인 노트북도 들고온다.” 노다가 말했다. "하지만 바둑을 통해 현지 주민들과 소통하고 싶다면, 꼭 오셔서 시도해 보세요."

히다마리 카페

히다마리 카페

히다마리 카페는 고기, 달걀, 유제품, 그리고 백설탕이 함유하지 않은 야채 요리를 제공합니다.채식주의자가 아닌 사람을 위한 생선 요리도 있습니다.

추가 정보: 히다마리 카페

더 보기